본문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기획전시

1978, 우리 가족의 라디오 0
서울생활사박물관 기획전시 안내(접수기간,접수장소,담당부서)
1978, 우리 가족의 라디오
전시기간 2020-07-22 ~ 2020-11-15
전시장소 서울생활사박물관 기획전시실
담당부서 서울생활사박물관

전시소개

라디오 방송의 도입과 변화

1927년 시작된 한국의 라디오 방송 역사와 함께 서울에 위치했던 방송국들의 변화를 전시한다.

  ○ 일제강점기였던 1927년 경성방송국은 광복 후 서울중앙방송으로 변모하였으며, 1948년에는 국영화되어 반공의식을 고취하고 정부 시책을 홍보하기 시작했다.

  ○ 1954년 기독교방송을 시작으로 문화방송, 동아방송, 동양방송 등이 차례로 개국하여 1960년대는 민영방송국들이 청취율 경쟁에 돌입했다.

  ○ 1959년 국산 라디오가 생산됨에 따라 각 가정에는 라디오가 보급되기 시작하여 TV 보급전인 1960~70년대에는 라디오 전성시대였다.

  ○ 라디오 방송의 도입과 변화는 연표와 함께 최초 국산 라디오인 금성 A-501라디오, 1960년대 라디오 편성표 등의 유물과 방송국변화 영상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1978년 미아동 단독주택과 한 가족의 라디오 문화

1978년 미아동에 살았던 가상의 영희네 가족을 통하여 1970년대 생활 모습과 라디오 문화를 조명한다.

  ○ 1978년은 TV가 본격적으로 보급됨에 따라 점차 라디오의 인기가 떨어지기 시작할 무렵으로 라디오 방송은 그에 맞는 변화를 모색하고 있었다.

  ○ 이러한 변화 속 미아동에 살았던 가상의 고등학생 영희의 사연을 통해 아빠, 엄마, 오빠가 듣던 라디오 방송의 변화를 알아본다.

  ○ 택시기사인 아빠의 포니 택시의 내부를 그래픽과 영상으로 재현하였으며, 아빠가 주로 듣던 보도프로그램을 통해 1978년 사회상을 짚어보고, 차량증가로 시작된 교통방송과 이와 관련한 교통통신원 표찰, 교통방송 명랑교차로손수건 등의 유물을 볼 수 있다.

  ○ 재현된 미아동 주택 안방에서는 가정주부인 엄마의 라디오를 통해 1960 ~70년대 최고 인기를 끌던 라디오 드라마와 함께 교양방송에 대해 알아본다.

  ○ 갓 대학생이 된 오빠방에서는 어학방송과 AFKN을 통한 라디오 교육방송과 프로야구 출범 전 인기를 끌던 고교야구를 통해 스포츠 방송의 변화에 대해 전시한다.

  ○ 영희의 방에서는 카세트테이프에서 흘러나오는 심야 DJ음악방송과 함께 사연엽서, 유명 DJ의 음반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전시장을 나가는 곳에서는 2020년 현재를 살고 있는 영희의 사연을 통해 다양한 매체 속에서 라디오는 어떻게 존재하고 있는지를 살펴볼 수 있다.

 

과거와 현재의 라디오 DJ의 목소리를

1970년대 실제 라디오 방송인 명랑교차로’, ‘0시의 다이얼’, ‘창밖의 여자등 다양한 분야의 방송을 전시장에서 직접 들을 수 있다.

주인공 영희의 사연을 라디오 방송 DJ 황인용, 양희은, 서경석의 목소리로 들어볼 수 있다.

  ○ 1978년 영희의 라디오 사연은 1970년대 동양방송 밤을 잊은 그대에게진행했던 황인용의 음성을 통하여 아빠의 택시와 미아동 주택에서 들을 수 있다.

  ○ 2020년 현재를 살고 있는 영희의 사연은 MBC 라디오 여성시대진행하는 양희은, 서경석를 통해 들을 수 있으며,

특히 92() 오전 10시에는 MBC 라디오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와 함께 기획한 특집방송 우리 가족의 라디오(가제)’ 진행될 예정이다.

 

어린이들이 체험할 수 있는 포토존과 라디오 체험공간 운영

서울생활사박물관 로비에는 어린이들이 체험 할 수 있도록 라디오 스튜디오로 꾸민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어볼 수 있다.

 

라디오 DJ의 오프닝 멘트를 녹음하여 메일로 받을 수 있는 체험시설을 운영하여, 라디오에 익숙하지 않은 세대에게 색다른 경험이 될 것이다.

 

첨부파일(첨부파일)
첨부파일 08-2디지털_서울역박_05홈페이지용650_975.jpg (2 MB, image/pjpeg, 다운 621 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