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평도시유적전시관

> 박물관소개 > 분관소개 > 공평도시유적전시관

인쇄

공평도시유적전시관 소개 VR 온라인 전시관람

2015년 공평1·2·4지구 도시환경정비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조선 한양에서 근대 경성에 이르는 역사도시 서울의 골목길과 건물터가 온전하게 발굴되었습니다. 이에 서울시는 도시유적과 기억을 원래 위치에 전면적으로 보존하고자 공평도시유적전시관을 조성하여 2018년 9월 12일 개관하였습니다. 도심정비사업에서 발굴되는 매장문화재를 최대한 ‘원 위치 전면 보존’한다는 ‘공평동 룰’을 적용한 첫 사례이기도 합니다.

공평동 룰은 도심정비사업에서 발굴되는 매장문화재를 최대한 ‘원 위치 전면 보존’한다는 원칙입니다. 이에 따라 사업 추진시 매장문화재에 대한 전면 보존이 필요하다는 인식을 갖고 매장문화재를 고려한 건축설계를 하고 매장문화재 보존 면적에 따른 용적율 인센티브를 부여해서 사업시행자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였습니다. 아울러 유적전시관 조성에 따른 가이드라인을 제시하여 서울시 총괄건축가와 협의를 하고, 이런 과정을 거쳐 조성된 전시관은 서울시에서 운영합니다.

2014~15년에 걸쳐 실시된 발굴조사를 통해 조선 초기부터 일제강점기에 이르기까지 총 108개 동 건물지와 중로, 골목길 등의 유구와 1,000여 점이 넘는 생활유물이 확인되었습니다. 그 중 유구의 상태가 가장 온전히 남아있는 16~17세기 Ⅳ문화층 유구를 전시관 내부로 이전하여 복원하였습니다.
이중 전동 큰 집, 골목길 ㅁ자 집, 이문안길 작은 집의 3개 건물지가 핵심 콘텐츠로 각 건물지별로 1/10 축소 모형, 가상현실인 VR체험, 출토된 유구 위에 1:1 복원 모형 등 다양한 전시기법을 통해 16~17세기 한양의 모습을 보여드리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조선시대부터 현대까지 사용했던 골목길이 확인되어 이문안길과 전동 골목길을 직접 걸으면서 조선시대에 와 있는 느낌을 직접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전시관 입구

전시관 입구

전시관 내부 전경

전시관 내부 전경

전동 큰 집과 축소모형

전동 큰 집과 축소모형

골목길 ㅁ자 집과 벽면영상

골목길 ㅁ자 집과 벽면영상

이문안길 작은 집

이문안길 작은 집

바닥 유리데크와 체험코너

바닥 유리데크와 체험코너

이문안길

이문안길

전동 골목길

전동 골목길

출토유물 - 진단구

출토유물 - 진단구

출토유물 - 명문자기

출토유물 - 명문자기

서울역사박물관 SNS